본문 바로가기

여행~/미국

2018 #9 [볼티모어] 존스 홉킨스

미드 CSI를 보면

가장 많이 언급됐던 학교가

존스홉킨스 였던 걸로 기억난다.

 

의대가 가장 유명하다고 하는데......

처제와 동서가 여기 프로페서여서.....

캠퍼스 및 그 일터를 구경갔다.

 

볼티모어에서 유명한 걸 꼽으라면...

 

볼티모어 올리언스 야구단

존스홉킨스

그 외엔 모르겠음

 

이 도시는 관광스팟이 전혀 없다....

가이드북을 봐도 그냥 패스하는 도시임...

 

처제 일하는 공간으로 입장

 

바이오메디컬 

상대 나온 나에게는 

전혀 무지의 영역임

휴일인데 여기 문이 잠겨 있어서

다른 곳으로 이동...

 

캠퍼스 건물이 클래식 하다..

볼티모어가 보스톤과 함께

항구도시여서 영국문화가 들어온 초기 도시..

 

그래서 구도심은 옛날 건물들이 많다는...

 

처제 남편 일하는 곳으로 입장...

 

컴퓨터공학....

조교로 중국학생이 많다고 한다.

 

크리스마스 연휴여서 사람 없고... 한적하다...

 

워랩.......

그 앞에는 휴게실....

 

잔디밭이 꽤 넓다......

 

많이 알려진 의대건물.....

 

존스 홉킨스를 대충 둘러보고...

항구 옆 잡화거리인

Fells Point를 갔다.

 

바다와 붙어 있고,

기념품 숍과 PUB이 밀집되어 있다.

여긴 밤에 와야 더 좋다는데... ㅎㅎㅎ

 

몇몇 잡화점에 들러 소품을 구매했고...

 

저런식으로 PUB들이 계속 붙어 있음...

맥주는 집에 가서 먹을꺼라고..... 생략...

 

처제네 집.... 

헨젤과 그레텔에 나오는 집 같다.

앞 마당이 너무 넓음 ㅋ

 

독피쉬... 미국산 맥주....

델레웨어에 양조장이 있는데,

여기 투어코스도 있더만...

 

이 맥주 감동이다...

아직 국내에서는 못 본 것 같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