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이탈리아

#15 [피렌체] 미켈란젤로 광장(언덕)

피곤한 몸을 이끌고 미켈란젤로 광장에 갔다.


미켈란젤로 광장은 피렌체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광장으로

피렌체 전경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해질녘 노을이 지는 아느노 강의 풍경을 볼 수 있는 곳...

피렌체에 머무는 마지막 밤이기에...

큰 기대는 하지 않고 갔는데...


풍경으로는 가장 기억에 남는 곳이다.


숙소(시뇨리아 광장)에서는 

도보로 13번 버스가 가는 정류장까지 이동후

버스를 타는 것이 가장 빠르다. 


산타마리아 노벨라 기차역에서는

12, 13번 버스틀 타면 30분 정도 걸린다. 


난 13번 버스정류장까지 걸어갔는데

버스가 안와서... 

곧 해가 질거 같아서. 그냥 걸어갔음..  헉헉


올라가니 다행히 해가 넘어가진 않았다.

근데 30분이상 기다려야 할 것 같다.



두오모, 베키오종탑, 베키오다리가 보인다.





야경을 기다리는 관광객들...



정말 평온해보인다. 

탁트인 시야...


드디어 어둑어둑해졌다. 


사진보다..

실제가 훨씬 이쁘다...




피렌체의 야경을 감상하는 사람들...

미켈란젤로 광장은

삼각대가 그닥 필요없다. 


내가 찍은 이 장소에 평평한 난간이 있음.

거기 카메라 올려놓고 촬영하면

대략 이런 각도가 나온다. ^^


피렌체의 야경

감동... 앞으로 평생 

잊지 못할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