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ine~/미국

캐리커쳐

와인취향은 정말 돌고도는 것 같다

첨 시작할때는 달달한 스위트 와인부터해서

가성비가 뛰어난 칠레산 와인

 

그 다음 프랑스 본토 와인을 먹다가

이탈리아 산지오베제가 좋다가

또 다시 미국 피노누아가 좋다가...

아르헨티나 말벡,

호주의 쉬라즈

뉴질랜드의 쇼비뇽블랑....

 

그러다가 요즘 선택장에 없이 신뢰감 있게

고를 수 있는 와인이 캘리포니아 와인이다

 

우연히 구매한 캐리커쳐

이 와인을 구매하고 하나 간과한게 있었다.

 

인터넷에 와인에 대한 정보가 전혀없다.

그리고 아뿔사 진판델이 블렌딩되어 있다.

진판델..... 비싼 품종이라고 하지만...

개인적으로 스윗한걸 정말 싫어하기에....

 

와인은 카베르네 쇼비뇽 74% 진펜델 16% 블렌딩 했다는...

진펜델은 아르헨티나의 말벡품종처럼 캘리포니아지역에서만 생산하는 지역 특유의 포도품종

 

시음한 결과....

드라이한 편인데....

역시 진판델이 블렌딩되어서 인지...

찐덕거림은 느껴진다.

 

플럼, 베리, 후추가 적절하게 밸런싱 되어 있으나,

100% 내 취향의 와인은 아니었다.

뭐 가격대비 결코 나쁜편은 아니고,

육류와는 잘 어울리는 밸런스는 괜찮은 와인이다.

 

그냥 내 개인적인 취향이 아닐뿐이다.

오히려 와인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은 더 맛있게

느껴질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초심자에게 너무 드라이한 건 거부감이 있으니까.....

'wine~ > 미국'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베린저 파운더스 에스테이트 쇼비뇽블랑  (0) 2016.07.10
델리까또 667 피노누아  (0) 2016.04.08
캐리커쳐  (0) 2016.03.06
캔달잭슨 샤도네이  (0) 2016.02.21
베린져 파운더스 에스테이트 피노누아  (0) 2015.12.06
캔달잭슨 아방트 쇼비뇽블랑  (0) 2015.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