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hoho~



롯데마트에서 2만원 후반대에 

구매했던걸로 기억하는데...


리슬링이 스위트로 분류가 되는데

얘는 이탈라이 다스티 만큼 달콤하진 않다

향은 향긋하고....


와인을 처음 시작하는 사람도 기분 좋게 마실 수 있다.

복숭아 향이 난다고 느꼈는데...

오.. 제조사 설명자료에도 있구나.. 

개코.... 풉...


리슬링을 처음 마셔봤는데..

뭐라할까.. 

안주 없이도... 그냥 

가볍게 한 잔 하기 편한 친구 같은 느낌...


담엔 더 좋은거 사야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ine~ > 독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독일] 프리츠 하그, 리슬링  (0) 2013.12.18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