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대한민국

[38th 캠핑] 청평 두레캠핑장 고기리 캠핑소품 파는 곳에 구경간 적 있는데, 거기 사장님이 강추해서 가보게 된 청평 두레 캠핑장 호텔급 시설은 아닌데, 사이트 넓고, 그늘 풍부하고 수영장 좋고, 대규모 캠핑장이 아니고.... 장점이 많은 곳 그냥 내 캠핑 라이프랑 잘 맞는 곳인 듯... 다녀오면 힐링 했다는 느낌이 드니깐.... 올 들어 첫 캠핑 사실 가기전에 비 예보가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냥 강행.... 취소하면 당분간 캠핑을 계속 못 갈 것 같은 예감이 들어서 김장봉투와 함께 ㄱㄱ 우천 예보로 사이트가 붐비지 않는다. 힐레베르그 20XP, 도크돔 구성 숲속에서 조용히 캠핑하는 느낌... 사실 이 때까지 정말 좋았는데.... ㅎㅎ 토요일 아침부터 철수 할 때까지 미친 듯이 비만 왔다는 ㅋ 내 최애 텐트.. 도크돔 요즘은 아..
[삼척] 추암해변 산책 삼척 쏠비치 주변 산채코스 예전에도 한 번 왔던 곳인데.... 또 둘러보기로 한다. 날씨가 다소 꾸물꾸물... 바다는 화창한 날 오는게 좋긴 한데..... 여긴 쏠비치 안에 있는 해변.... 서퍼키키 쪽으로 내려 가봤다..... 쏠비치 남쪽에 위치한 곳으로... 우리가 묵었던 객실에서 보이는 바다였다. 서퍼키키는 볼게 없어서 다시 반대쪽 북쪽 방향으로 방향을 틀었다. 추암해수욕장 방향... 예전에 이 백사장 앞 커피숖에 들렸던 기억이 있다. 이전에 없던 조형물이 생겼다. 나름 잘 만든 것 같음... 사진찍기 좋은 랜드마크 추암에 왔으면 촛대바위는 봐야지.. 원래 일출 사진 명소인데... 여기가... 대략 15년 전에 일출사진 찍으러 온 기억이 난다... 다시 봐도... 생동감이 있는 바위...... 강현..
삼척 쏠비치, 일출 2020.10.3 결혼 15주년 기념으로 강원도 행..... 콘도 담당 회사 후배가 신경 써줘서... 할인가에 쏠비치 삼척을 이용하게 된다. 10만원도 안되는 가격... 그리고 스탠다드형으로 예약했었는데 프론트에서 패밀리형으로 업글 해줌 ㅋㅋㅋ 양양보다 룸 컨디션이 훨씬 좋다. 어차피 뭐 해먹을건 아니니깐...... 오션뷰는 아닌데, 측면으로 바다가 보이는 운이 좋은 방 패밀리형은 방이 2개 하나는 더블 침대, 하나는 온돌 구성 화장실은 단촐하다... 샤워부스와 함께 문을 열었더니 서퍼비치가 보인다. 바라도 불고 시원하다는... 피크 시즌은 아니기에 한산한 모습 망원렌즈로 당겨봤다... ㅎㅎ 새벽에 일출을 보려고 혼자 일어나서 삼각대 들고 쏠비치 광장으로 올라갔다. 나같은 생각을 하는 사람들이 딱 3명 ..
[37th 캠핑] 홍천강 오토캠핑장 실제 캠핑은 훨씬 더 많이 갔는데 기록이 37번째임을 먼저 밝힌다. 홍천강 오토캠핑장은 3번째 방문인 듯.. 여기 쾌적하고 너무 좋은데..... 집에서 멀다... 최소 2시간... 조금 막히면 2시간 30분... 1박만 하고 오기엔 너무 힘들어서.... -_- 홍천군에서 운영하는 곳이다. 사이트 넓고... 부대시설도 깔끔하고... 코로나로 운영 중단하다가 10월초에 잠깐 다시 오픈했다. F구역 잔디사이트가 짱이다. 거리두기 실천한다고.... 예약 제한을 걸어놨다는... 계단으로 내려가면 홍천강이 보인다. 물은 겁나 깨끗한데 물고기가 보이진 않았다. 여기서 강현군이랑 물수제비 놀이 한 참 했다는.... 족구장도 있고... 놀이터도 있다... 예전에는 잔디였는데, 오토캠핑인 A구역은 데크로 단장되어 있었다...
[35th 캠핑] 제천 달숲캠핑장 지난 여름의 기억 제천 달숲캠핑장..... 비가 오지 않는다면 타프가 필요 없을 정도로 밤나무가 울창해서 여름에 가면 좋다. 그리고 수영장이 꽤 넓고 쾌적해서 아이들이 참 좋아 한다. 여름에 예기치 못한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는데... 그 이후 캠핑이 참 무섭다. 현장에 있었는데, 날씨가 심상치 않아서 손해보고 하루 전날 미리 철수 했다는 올해 새로 구매한 힐레베르그 XP20 타프폴은 210CM까지 조절이 가능하다. 타프폴이 약해서 비올 때는 좀 조심해야 함 벌써 한 번 부러져서 A/S 처리함.... 설영하기 구찮긴 하지만 가장 만족스러운 셋팅.... 우리 가족끼리 갈 때는 멀티펑션 빼고 원탁형으로만 배치하기도 한다. IGT 는 정말 개미지옥이다... 누군가 시작하려고 한다면 진정 말리고 싶다. 감자전....
[34th 캠핑] 가평목동캠핑장 2019.5월연휴 이야기... 예약을 서둘러했었어야 했는데, 캠핑을 갈지 결정장애가 오는 바람에 예약을 늦게했다. 푸름유원지가 폐장하고 나서 예약으로 인한 고충이 심하다. 결국 가평목동캠핑장으로 3박을 다녀왔다. 첫날은 강현군과 둘이서 캠핑장 가서 설영함.... 루프탑 혼자 설영하려니... 땀이 쭉쭉 난다.... 내부는 대충 이런 구성... 3박하는 날이어서 풀로 일단 깔았다.... 맥주 거품기랑.... 와인 2병을 셋팅해주고.... 날씨가 춥지 않기에.... 2,3룸은 닫지 않고 개방조치를 했다. 후면은 이렇게 닫고, 우레탄창으로 개방감만 확보함... 첫 날이어서 그런지 사람이 없다. 목금토일 연휴였는데.... 사람들이 대부분 금요일에 많이 들어왔고, 토요일에 빠져나갔다. 아마 집에서 하루는 편히 쉬고..
2019 남해여행 봄이 되면 큰 맘 먹고 남해로 떠나곤 한다. 해안도로 드라이브 코스도 절경이고, 봄 도다리 몇 번을 다녀왔지만, 갈 때마다 좋은 기억으로 남아 있다. 상주해수욕장 모래가 고와서 은모래 해수욕장으로도 불리는데, 강현이랑 나는 저기서 4륜 바이크를 탔다 남해에서도 유채꽃을 쉽게 볼 수 있다. 광각으로 해수욕장 전체를 담아봤다. 상주해수욕장 옆에 야영장이 있다. 우리가 묵었던 산토리니 펜션 최신시실은 아니었지만 뭐 하루 묵고 가는거여서... 심사숙고해서 고른 숙소는 아니다. 주인 아주머니가 친절하셨다는.... 주변에 펜션단지여서 CU 편의점도 걸어갈 거리에 있어 편했다는.... 바로 앞에 바다가 이렇게 그림 같이 있고.... 남해에 왔다고 이제 이곳 저곳 돌아다니지 않는다. 볼만한 관광스팟은 예전에 왔을 때 ..
[35th 캠핑] 가평솔밭펜션캠핑장 지인의 소개로 가 본 가평 솔밭펜션캠핑장 바로 앞에 계곡이 있어서 여름에 가면 좋을 것 같다. 1박에 4만원 시설이 최신식은 아닌데, 뜨거운 물 잘 나오고 화장실도 깨끗하고 사이트 넓고.... 나름 괜찮았다. 계곡쪽 사이트가 더 인기가 많은 듯 주인 아주머니 굉장히 부지런하시고 친절하다는.... 계곡에서..... 11월 2일이었는데.... 단풍 끝물이다.... 우리 사이트... 트레일러에 루프탑 3룸 주차까지.... 꽤 넓다. 후배네..... 저 쉘터가 꽤 특이 했음.... 낚시하는 사람들도 보인다. 봄에 다시 한번 가봐야겠다. 근처에 소머리국밥 집 맛나더라...
[33th 캠핑] 영월캠프 예전 스피모 정모때한번 다녀온 적 있는데.... 그때는 1박만 짧게 갔었던 영월캠프 이번에 기회가 생겨2박으로 여름캠핑을 다녀왔다. 우리가 예약한 자리는 고심끝에 A5 아쉽게도 영월캠프 상류쪽계곡은 가뭄으로 물이 많이 말라있었다.400m 정도 내려와힐링캠프쪽 계곡에서 물놀이를 즐겼음 계곡으로 내려가는 길 짠....최고수심 2m 스노쿨링 마스크 가져올 걸... 후회했음 하루에 한 시간씩 정도계곡에서 논 듯낮에는 30도였으나....이제 슬 계곡도 추워지는 날씨다 다리에서 본 계곡 모습아이들 놀기엔 충분한 곳이다. 지난번 배럴데이 때 구매한 판초타월 영월캠프쪽 계곡은 발목수준이었음 비가 많이 와서 가뭄이 해소되길... 일요일 오후가 되자꽉 찼던 사이트가 하나둘 다 빠져나감여긴 A구역.... 역대 다녀본 캠핑장..
[32th 캠핑] 양양 갈천오토캠핑장 스노우피크 웨이에 추가 당첨되서 양양 갈천 오토캠핑장에 다녀왔다. 사이트 넓고 계곡이 좋고, 그늘은 많아서 좋은데개수대 위생상태와 이튿날 샤워실 온수가 바닥난 것은 아쉬운 곳이었다. 완소 헥사에보와도크돔을 설영 남들은 각이 살아있는데우리는 대충대충... 치는 편 ㅋㅋ 오늘의 테이블 구성은 이렇다단촐해 보이는데...3인이 사용하기엔 충분하다 쉘프 컨테이너 50잡동사니 다 들어가서 편하다... 스노픽 신형 텐트...생각보다 엄청 거대하다 여긴 가렌더랑 호즈키 갓 만드는 곳 스티커로 대충 꾸민 호즈키 갓가렌더는 강현이가 만들었는데공개하긴 차마 민망 여기서 삼각김밥 만들기 체험 원반만들기 체험 내가 자의적으로 만든 원반 카다로그에서만 봤던 텐트를 보게 될 줄이야 랜드브리즈2 어메니티를 이렇게 각을 잡고 쳐놨네...
[31th 캠핑] 치악산 구룡캠핑장 저렴한 가격과 깨끗한 계곡으로 인기많은 구룡캠핑장 주말 1박2일 일정으로 다녀왔다. 국립공원에서 운영하는 캠핑장은 사이트 면적이 크지 않다. 사실상 타프하나 치면 끝나서.. 꽤 신경쓰고 설영해야 한다. 헥사L, 어메니티 조합 사이드에는 어메니티 폴대로 대충 공간 만듬 초여름이어서 캠핑하기 딱 좋은 날씨 내가 있었던 자리는 52번이었는데 중간에 끼인자리라 별로일줄 알았는데 그래도 나무때문에 그늘이 굉장히 많은 구역이었다. 케이준 감자 튀김 소떡에 맥주 한 잔하고.... 계곡으로 출동 빠질수 없는 삼겹살.... 얘는 앞다리살.... 고기는 역시 연기가 문제다 ㅋ 다음날 아침으로 먹은 파니니... 간단하게 1박하고 집으로 복귀......
[30th 캠핑] 몽산포 오션캠핑장 재영이 추천으로 가게된 몽산포 오션캠핑장 결과는 대만족 시설도 깔끔하고 수시로 유지보수되고 있고 솔밭, 파쇄석, 잔디밭 등 다양한 옵션 바로 앞에 바다..... 갯벌체험 가능한 괜찮은 곳이었다. 2박에 5.5만원이니.. 가격도 괜찮은 듯 소라게발 첨 먹어보는 건데.. 까먹는거 귀찮은거 빼곤 괜찮다 딱새우 캠핑 단골메뉴 돼지갈비 닭구이... 구차니즘 떡볶이 딱새우 머리+신라면 구워먹는 치즈 강현과 둘이 저 텐트에서 안고 잤다. 셋팅은 대략 저렇게... 6인 셋팅 조개잡이 이후.. 기념샷 우리가 설영한 곳은 D구역 잔디밭 여기 캐라반이 정말 많다. 쌍둥이차 D4 재영이 루프탑 카렌스 인생샵 만들어 주는 중 ㅋ 에어텐트 지유 -_- 이건 폴딩 트레일러 불멍중 해변쪽 솔밭 시원한 바다 자연관찰로가 있는데 길이가..
[29th 캠핑] 칠갑산오토캠핑장 사실 35번째 쯤 될건데... 그 동안 귀차니즘에 사진 찍어놓은 게 없어서... 그냥 횟수는 기록에 의존하기로 했다. 어린이 날 연휴를 맞아서 급하게 초캠에서 양도 받아서 다녀왔다. 역시 차가 무지 막힌다. 하나도 안막히면 1시간 40분 정도 걸리는 코스인데 대략 3시간은 걸린 듯... 우리가 머무른 곳은 B6 개수대, 화장실 전부 가깝다. 우리 옆에 사이트가 공간활용도는 더 좋아 보였다. B5번이 명당자리인 듯 이번캠은 타프없이 생활하기로.... 돔 텐트 설영하기엔 추울 것으로 예상되고 비 예보도 있었기에.... 첫 날은 비가 안와서 밖에 집기류를 꺼내놓았고.... 첫 날 밤에 전부 랜드락으로 집어 넣음 ㅋ IGT 830셋은 역시 사용편의성이 좋다. 칠갑산이 청양에 위치해있다. 청양고추 조명이 들어오니..
[제주] 대한민국 최남단 마라도 마라도는 10년전 한 번 가보고.. 두 번째.... 강현군에게 대한민국 최남단이라는 거 그거 하나 알려주기 위해서 고고 마라도 가는 사람 엄청 많다. 표가 전부 매진...... 다행히 우린 예약을 했기에... 큰 문제 없이 탈 수 있었다. 선착장 앞.... 산방산도 보인다. 형제섬..... 마라도 여객선 대합실... 드디어 배가 출발함 인증샷 찍고 조금 있으니 마라도 도착 ㅋ 마라도에서 산방산 형태가 보인다. 날씨가 좋아서 그런지.. 굿 녹색이 주는 안구정화감이란... 한여름이어서 그런지 넘 덥다.. 땀 뻘뻘... 선착장에서 내려..... 동쪽->남쪽-> 다시 선착장으로 돌아옴 앙증맞은 마라도 성당 짜장면 먹는 곳 외엔 그래도 한적해서 여유를 느낄 수 있다. 무한도전이 다녀왔다는 짜장면집 우리도 이곳에서..
[제주] 올레길펜션 여기 지인할인으로 극성수기에 진짜 염가로 2박을 할 수 있었다. 사전에 인터넷으로 검색해봤는데, 정보가 많지는 않다. 서귀포에서 대략 20분거리 시설깔끔하고 앞에서 바다보이고, 근처에 먹을만한 식당도 있고... 동네 조용하고....... 서귀포, 중문관광단지를 밤에 배회할 목적이 아니라면 만족스러웠던 숙소였다. 숙소 창문에서.... 다리옆에 해수풀장이 있음 서귀포쪽 방향 저길로 조금 걷다 보면 흙돼지 집 있다. 여기 중국집도 은근히 사람이 많았다. 현지 주민들이 가는 집인 듯 객실은 방1, 거실, 주방 이런 구조 평형이 두 종류인데 우린 3명이니 작은평수로 결정 냉장고, 식탁, 소파 있음 ㅋ 욕조는 없고 대신 샤워부스 소파 앉으면 이런느낌 TV는 작다 ㅋㅋ 32인치 정도 되는 듯 앞 마당... 여기서 바..
[제주 CAFE] 젠하이드어웨이 제주 모슬포 근처 해안에 위치한 젠하이드어웨이 회사 형님이 여기 괜찮다고 소개해줘서 가봤다. 왼쪽은 숙박시설.... 오른쪽은 카페겸 레스토랑이다. 주차장부터 바다가 보인다. ㅋ 테이블은 대략 이런 분위기 평일인데도 사람이 꽤 많다. 밝은 톤 라탄과 파스텔톤, 원색이 잘 믹스되서 화사한 느낌이 난다. 제주왔으니 당근케익부터 망고 스무디 제주감귤향이 들어간 맥주 시금치 바질 피자 음식은 전부 평타 수준 이상 테라스 공간이 꽤 넓다. 썬베드도 있고.... 여름이어서 더워서 그런지 햇볕을 쬐는 사람은 없다 ㅋ 쿠션베드도 있고 해변으로 내려가면 산방산이 가까이 보인다. 여기서 물고기 한 마리 손으로 잡음 ㅋ 가을에 캠핑갔을 때 또 한번 더 갔었음.... 제주에서 가볼만한 카페란 생각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