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tc~

레인지로버 이보크 시승기

회사 앞에 매장이 새로 생겨서

평소에 드림카로 생각했던

레인지로버 이보크를 시승했다. 


이보크는 퓨어, 프레스티지, 다이나믹 모델이 있는데

프레스티지를 제일 많이 구매하는 것 같다.


일단 디자인은 흠잡을 곳이 없다.

현존하는 SUV중에 가장 혁신적이고

슬림하게 라인이 잘 빠진 것 같다.


심플한데 고급스럽다. 


내부도 아주 깔끔하다.

대쉬보드는 가죽스티치 처리가 되어 있고

다이얼과 버튼은 심플하고 직관적이다. 


네비게이션은 지니맵을 쓰고...

USB카드로 업데이틀 할 수 있어 편하고

특이하게 기어봉이 다이얼식으로 되어 있다


내가 시승했던 모델은 다이나믹이었는데

버킷시트가 좀 불편하게 다가왔다.

좌우폭이 넘 좁아서 


프레스티지 모델은 버킷시트 아니니.. 

편할 것 같긴 하지만....


와이프가 반했던 글라스 루프...

열리지는 않는 대신에...

천정이 통유리....


뒷좌석에 낮으면... 

개방감이 대단하다....


이 글라스 루프에 빠지면

이보크가 뒷좌석이 높고... 

좁은 편인데.. 

그런 단점들이 잘 안느껴진다.


SUV치고 좁지 않았어?

물어봤더니 모르겠다고 대답을 ㅋㅋㅋ


시승을 길게 하진 않았는데....

간단한 느낌만 써보면...


저속에서 일단 굼뜬다. 

노면에 따라 5가지 모드로 주행이 가능한데...

차가 묵직하고 안정감은 있는데....

경쾌한 맛은 없다.

.

.

.

.

.

이보크를 탄 이후

5GT를 시승을 했었는데....

5GT는 악셀시 노면에 깔려가는 것 처럼

아주 부드러운 승차감이 느껴졌는데...


이보크 코너링시 롤링이 좀 느껴졌고..... 

상대적으로 둔탁한 느낌이 들었다. 


내가 나이 먹어서 인가?

이 차가 SUV여서 그런가?

모든 디젤 SUV가 이런 승차감인가?


골프를 오랜기간 타서 그런지..

이보크를 타고 운전하는 순간.. 

시트포지션이 아주 어색하다... 


높아서 운전하기 편하긴 했지만......


암튼 난 이보크 시승후...

그냥 드림카로만 간직하기로 했다.

예전엔 코란도 밴도 잘 탔었는데...


이제 정말 나이먹었나봐.. ㅋㅋㅋ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독일맥주] weihenstephaner pilsner  (2) 2015.02.15
레인지로버 이보크 시승기  (2) 2015.01.08
네스프레소 웰컴팩 2번째 주문  (0) 2013.12.28
네스프레소 독일 직구  (3) 2013.08.22
[에스티로더] 꽃바구니  (0) 2012.09.23
카페베네 -인제대점-  (0) 2011.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