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hoho~

breo neck2

미경꼬~2016.07.31 17:04

breo에서 나온

목 안마기...

 

팔, 다리도 가능한데...

목 부위를 타켓으로 만든거이기에

목 안마할 때가 가장 시원하다.

 

대략 이런모습

사이버틱하게 생겼다.

 

breo가 최근

방송협찬을 많이한다.

 

1박2일과 무도에 나왔었다.

사실 눈 지압해주는거가

더 유명한데....

 

백화점에서 한번 해보니까..

눈주변 골격들을

살짝살짝 눌러주는 기기였다.

 

breo 일단

디자인은 꽤 높은 점수를...

꽤 고급스럽고

미래지향적이다.

 

우측에 전원버튼과

4가지 안마설정 가능

 

시간은 5분에서 15분까지

5분단위로 셋팅이 가능하다

 

중간에 동그란 손잡이는

목 사이즈를 조정하는 레버

 

위에서 본 모습

핸드폰 배터리 충전단자와 같아서

간편하다.

 

배터리는 1년 6개월후에

무상 1회 교체해준다. 굿

 

뒤에 저 돌기로

목을 눌러주는 건데...

작은기기가 생각보다 꽤 시원하다.

 

세상 많이 좋아졌다. ㅎ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미경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탄] 금강 3차 사전점검 후기  (0) 2017.05.27
[루이비통] 팔라스 월릿  (0) 2016.11.06
breo neck2  (4) 2016.07.31
breo mini339  (0) 2016.07.30
네스프레소 이니시아  (4) 2016.03.06
일본 젓가락  (0) 2016.01.10

Comment +4